삼육대학교

홈 > 실기연구 > 대학제공 우수작
대학제공 우수작

삼육대학교

대학제공 2020학년도 수시 우수작 

 

다가오는 수시전형을 준비하기 위해 지난 2020학년도 수시 우수작을 살펴보자. 이번 호에서는 경일대학교, 경주대학교, 삼육대학교, 상명대학교 천안캠퍼스, 선문대학교에서 제공한 수시 우수작을 소개한다. 

글 편집부

 

※우수작은 합격생 그림이 포함될 수 있으나 최종 당락과는 무관함을 밝힌다

 

 

 

이장미 아트앤디자인학과 학과장

“기본기와 함께 개성있는 스토리를 전달하는 것이 중요”

 

실기고사는 주제에 맞는 창의적인 발상과 개성 넘치는 작품이 많았다. 더불어, 주제에 대한 조형미, 표현력, 완성도 등 전반적인 수준이 향상됐다. 반면에 몇몇 작품은 양식화된 패턴이나 기존 수상작들과 유사해 아쉬운 작품들도 있었다. 

<기초디자인>은 사물의 관찰과 표현, 화면의 공간 구성을 통해 디자인적 구성과 표현력을 중점적으로 평가한다. 다양한 구도의 변화를 통해 사물의 특성을 잘 표현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고의 전환>은 주어진 문제에 대해 얼마나 다양하게 생각하고 표현하는지를 평가한다. 제시된 개체를 표현해내는 기본 묘사력과 이를 확장 시켜 자신만의 스토리를 담아내는 것이 중요하다. 

<발상과 표현>은 상상력의 전개와 색채의 완성도를 중점으로 평가한다. 이를 위해 학생들은 아이디어 맵핑을 통한 다양한 상황 연출에 대한 연구가 필요하다. 

실기별 평가 기준은 다르지만 좋은 점수를 받은 작품들의 공통점은 ‘창의적인 발상과 표현력’을 보여줬다는 점이다. 사물의 형태를 기본기 있게 표현하고, 구성과 변주를 통해 본인만의 개성있는 스토리를 전달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본기 있는 묘사력과 표현력 위에 풍성한 아이디어가 덧붙여진다면 좋은 점수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 더불어, 차별화되는 본인만의 아이디어를 개성있게 표현하는 것과 출제된 문제의 이해력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사물이 가진 특성, 형태, 물성, 색채 등에 대해 이해하고, 출제 의도를 파악해 본인만의 확장된 사고를 표현하면 좋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

 

 

※합격생 그림이 포함될 수 있으나 최종 당락과는 무관함을 밝힌다. 작품제공 삼육대학교​ 

 

 

 

기초디자인
기초디자인

, , , , ,

0 Comments